국내외 무역뉴스

국내외 무역뉴스

[해외] "무역전쟁으로 中 1.0%p, 美 0.2%p 성장률 하락"

2018.10.12조회수 136

트위터 페이스북 단축url

프린트

대륙
업종
태그
무역전쟁
국가
원문
"무역전쟁으로 中 1.0%p, 美 0.2%p 성장률 하락"


나카오 다케히코 아시아개발은행(ADB) 총재는 11일(현지시간) 미중 무역 전쟁이 중국과 미국의 경제 성장률을 각각 1%포인트와 0.2%포인트씩 낮추는 요인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나카오 총재는 이날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WB) 연차총회가 열리고 있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CNBC와 인터뷰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나카오 총재는 "미중 무역 분쟁은 시장에 가해질 수 있는 어떤 경제적 충격보다도 자신감에 타격을 줄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그것(무역분쟁)이 더 확대된다면 전세계가 오랫동안 믿어왔던 다자간 자유무역 시스템의 신뢰도에 대해 사람들은 걱정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전 세계 공급망은 서로 연결돼 있다"면서 "우리가 우려하기 시작하면 소비 심리와 투자 심리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우리는 무역을 (안정적으로)관리해야 하고, 민족주의에 대한 감정들도 관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크리스틴 라가르드 IMF 총재도 지난 10일 회의에서 글로벌 무역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것에 대한 우려감을 표시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우리는 현재의 무역 분쟁을 완화하고 해결하기 위해 협력할 필요가 있다"며 "현재의 무역 시스템을 파괴하는 것이 아니라 고쳐나가기 위해 손을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호베르토 아제베도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은 이날 회의에서 본격적인 무역 전쟁은 세계 교역을 18% 가까이 줄일 수 있으며, 국내총생산(GDP)도 급감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뉴시스 제공]

첨부파일